Coffee2016.11.11 08:00


(Seoul_2016)



거리거리 커피자판기, 곳곳의 카페, 한 블럭 건너서 뒤돌아서면 비싸지 않은 커피를 파는 편의점이 즐비하지만 오랜만에 찾아 온 서울에는 의외로 바깥에 앉아서 조용히 커피를 마실 수 있는 공간은 별로 없었다. 그럼에도 커피가 식을것을 감안하고 조금 더 걸어 찾아가서 앉고 싶은 공간은 생긴다. 동네 구석진곳에는 버릴듯 내다놓은 낡은 소파와 플라스틱 의자가 넘쳐난다.  이곳에서도 역시 손에 쥐어야 할 것은 시간뿐인지도 모른다. 




'Coffee'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나 그리고 둘  (2) 2016.11.17
오래된 블루베리잼  (1) 2016.11.15
커피와 초콜릿  (2) 2016.11.13
티타임  (2) 2016.11.11
커피와 물 2  (1) 2016.10.02
리투아니아 맥주 Bocmano usai_American IPA  (3) 2016.09.21
Brooklyn East IPA  (8) 2016.09.12
커피와 설탕  (4) 2016.08.28
Posted by 영원한 휴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