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rlin2017.08.04 09:00



Berlin_2017



날 밀어버리는건 아니겠지 생각했다. 죽는 날 까지 하늘을 우러러 열심히 사랑하자. 나. 








Posted by 영원한 휴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