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body is only what you see'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08.27 [베르겐여행] 21그램 (2)
Bergen2016.08.27 08:00


(Bergen_2014)


축축하고 을씨년스러운 날씨가 이어지던 베르겐에서 눅눅해진 장판같은 양복을 입고 맨발로 앉아 있던 사람.  겹겹히 껴입어 둥글게 부풀어 오른 옷 아래로 가지런히 발을 내밀고 앉아 있던 짙고 검은 이목구비의 여인.  허물어진 경계속의 두개의 피사체.  무엇에 촛점을 두느냐에 따라 삶의 내용과 무게는 달라진다.  다른 종류의 자존심을 거느리고 있을뿐이다. 




 

Posted by 영원한 휴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