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aily

15분의 1

 

 

일부러 이렇게 먹으려던 게 아닌데 교묘하게 중간의 장미꽃 모양 초콜렛이 가장 마지막까지 남았다. 이것은 아마도 초콜렛 상자 뚜껑에 그려진 꽃에 대한 응답인것 같다. 코코아 조각과 장미 꽃잎, 체리 과육이 들어간 가학(향)홍차가 있어서 같이 마셨다. 밤이 깊어가지만 아직은 그래도 조금의 밝음이 남아있다. 초콜렛은 없지만 상자엔 아직 향기가 조금 남아있다. 

'Daily' 카테고리의 다른 글

15분의 1  (3) 2022.06.23
기억 지분  (4) 2022.06.21
이브닝 티 세트.  (2) 2022.06.15
타르코프스키의 책  (4) 2022.05.11
무심코 담아놓고 쳐다보게 되는 것들.  (4) 2022.05.05
세탁기 사용 설명서를 읽으며.  (8) 2022.05.03
옛날 달력 한 장.  (2) 2022.02.28
비 내린 다음.  (3) 2022.02.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