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2020. 2. 25. 06:27

 

 

장이모우의 영화 '영웅'의 색감만큼 아름다운 것이 있으니 바로 야채계의 이 둘이다. 

'Daily' 카테고리의 다른 글

Vilnius 112_3월의 눈  (2) 2020.03.21
인생의 Top five  (2) 2020.03.02
어떤 색  (0) 2020.02.25
오래된 집  (5) 2020.01.09
오래 전 여행과 나중의 여행  (4) 2019.10.02
빌니우스의 10월과 뻬쩨르의 4월  (4) 2019.10.01
아주 오래 전에  (4) 2019.05.02
라일락  (2) 2019.04.18
Posted by 영원한 휴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