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ungary

Budapest 01_센텐드레의 체스 상자


부다페스트에 머무는 동안 반나절 여행으로 다녀온 센텐드레 (Szentendre). 옛 사진을 들추어보면 조금 생각이 날까 사실 잘 기억이 안난다. 볕이 뜨거워서 그 날 특별히 꺼내 썼던 모자를 프랑크푸르트 공항에서 잃어버렸다는 것이 항상 첫번째로 떠오르고 그러다보면 주황색 지붕 가득히 쏟아지던 그날의 햇살과 마을까지 올라가면서 연거푸 들이키던 음료수들이 차례대로 생각난다. 유서 깊은 중세 마을이었겠지만 의상실에서 부랴부랴 민속 의상을 챙겨 입은 듯한 사람들이 호객에 열중하는 급조된 테마 파크 같았던 곳.  기념품 가게의 집요한 아우라의 휩싸여 체스를 둘줄도 몰랐던 그때 함께 데리고 온 것.  반대편에는 이름을 새겨주겠다고 했고 이쪽에는 으례 센텐드레라고 새겨주겠지 했는데 결과적으로 부다페스트로 기억되고 싶었던 센텐드레의 체스로 남았다. 그런데 체스 상자 위에 남은 부다페스트를 보고 있자면 매끈한 나뭇결에 다른 도시의 이름을 새기는 능숙한 손길을 따라 아주 미세하고 희미하게 남은 센텐드레의 기억을 발굴하고 있는 나를 본다. 














'Hung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Budapest 03_부다페스트행 야간열차  (1) 2021.03.04
Budapest 02_에스테르곰의 성당  (3) 2017.12.31
Budapest 01_센텐드레의 체스 상자  (4) 2017.12.28
  • liontamer 2017.12.24 22:04 신고

    어머 이 사진 넘 좋아요 근데 제목은 일부러 ㅏㅏ 로 붙이신 거에요? 퍼즐미스터리인가 혼자 각종 상상 중 ㅋㅋ
    Happy Holidays~ 포스가 영원한 휴가님과 가족분들과 함께 하기를!

    • 영원한 휴가 2017.12.24 22:13 신고

      댓글 온거 보고 화들짝..사진만 올려두고 아무것도 안쓴채 먼 날짜로 예약을 걸어둔건데...ㅋㅋㅋㅋ날짜지정을 잘못했나봐요. 아 전 요새 임시저장이 안되서 항상 쓰다만글을 예약을 해두는데 왜 그런거지. 흑.

  • 형제바둑상회 2017.12.28 00:43

    6형제 바둑 ㅋㅋ

  • liontamer 2017.12.30 22:53 신고

    아니, 사진만 좋았던게 아니었군요 글도 기억이 되살아나 새로운 느낌으로 전이되는 과정도 좋네요 전 탈린이 딱 그런 느낌이었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