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lnius'에 해당되는 글 32건

  1. 2018.01.17 빌니우스의 원형 만두피 (3)
  2. 2018.01.16 Vilnius 65_어떤 석양 (2)
  3. 2017.12.16 Vilnius 62_여인 (4)
  4. 2017.12.11 Vilnius 61_모두의 크리스마스 (4)
  5. 2017.09.20 Vilnius 54_내일 비가 내리지 않는다면 (2)
Food2018.01.17 08:00



빌니우스의 마트에 원형의 만두피가 나타났다. 정확히 말하면 Mindaugo 거리의 Maxima. 다양한 국적의 식재료와 사람들을 만날 수 있는 이곳은 빌니우스에서 그리고 리투아니아에서 유일하게 24시간 영업을 하는 마트이다. 마트 이층에는 24시간 영업하는 약국도 있다. 이 상점은 리투아니아 생활 초창기의 나에게 살아있는 리투아니아어 교과서였다는. 리투아니아산 냉동 만두도 한국식으로 끓일 수 있지만 만두소도 그렇고 밀가루 반죽도 그렇고 피가 얇고 소가 실한 한국의 만두와는 좀 차이가 있다. 한국식 만두소에 필요한 재료들을 거의 살 수 있지만 만두피 자체가 없어서 일일이 반죽해서 밀대로 밀어 만들던 시절이 있었는데 원형 만두피가 나와서 기분이 좋다. 사실 이전까지 내가 간혹 사용하던 만두피는 노란 반죽의 사각형 모양이어서 두개를 겹쳐서 라비올리를 만들거나 네모 혹은 세모로 만들거나 만두소를 아주 적게 넣어 훈툰, 완탕에 들어가는 식으로 오므리는 수 밖에 없었는데. 원형 만두피가 생겨서 만두뿐 아니라 여러 음식에 간편하게 사용 할 수 있게 되었다. 그리고 만두피를 산 다음날 바로 만두를 빚었다. 


숙주나 당면이 없어서 한국식 만두는 만들지 못했고 간단한 고기 반죽에 각각 절인 양배추와 흐물흐물한 두부를 넣어 두 종류의 만두를 구분하려고 모양을 바꿔서 만들었는데 우연히도 해와 별과 달과 같은 모양이 되었다. 하늘 아래 만두에서 자유로워 질 수 있으랴. 이들이 한 달 후 설까지 남아 있을리 없겠지만 만두피가 있으니 또 만들면 되지. 



'Food' 카테고리의 다른 글

키쉬  (1) 2018.05.30
가스파초  (1) 2018.05.29
아름다운 맛  (1) 2018.05.28
빌니우스의 원형 만두피  (3) 2018.01.17
리투아니아의 크리스마스 음식  (2) 2018.01.13
이래도 저래도  (1) 2018.01.09
세이지 버터  (2) 2017.11.09
가지와 메추리알  (4) 2017.11.07
Posted by 영원한 휴가
Vilnius Chronicle2018.01.16 08:00


왜 더 사랑해주지 않아 라고 말하는 순간 덜 사랑받는 사람이 되고 더 사랑하고 싶다라는 생각이 들면 덜 사랑하고 있음을 깨닫고 한없이 부족해진다. 어느 도시에 관한 애착과 사랑도 크게 다르지 않다. 이 즈음에 이렇게 아슬아슬 황급하게 사라져가는 석양이 어느 건물의 어느 모서리쯤에 걸쳐져 있을 것을 알고 그 고인 따스함을 마주하러 일부러 그 골목길로 들어설 수 있을만큼 다 알고 싶은 것, 빗물이 흥건하게 채워지는 거리를 걸어나갈때 속도를 늦추지 않는 무심한 자동차가 내 곁으로 다가오기 전에 미리 조금 비껴 설 수 있을 만큼 발바닥 아래 콘크리트의 굴곡을 기억하는 것, 여기서 멈춰 뒤돌아섰을때 손가락 한마디 정도만 고개를 내민 성당의 종탑이 내 눈에 들어올 것이라는 것을 알고 가슴 속에 차오르는 무언가, 항상 그 자리 그 빗 물 고인 웅덩이에 잠겨 침묵하는 건물의 능선을 일부러 발을 뻗어 건드려 보는 것. 













 

'Vilnius Chronicle' 카테고리의 다른 글

Vilnius 68_19시 57분  (2) 2018.04.20
Vilnius 67_어떤 건물 2  (0) 2018.03.23
Vilnius 66_어떤 건물  (2) 2018.02.21
Vilnius 65_어떤 석양  (2) 2018.01.16
Vilnius 64_겨울 휴가  (4) 2017.12.29
Vilnius 63_소년  (3) 2017.12.17
Vilnius 62_여인  (4) 2017.12.16
Vilnius 61_모두의 크리스마스  (4) 2017.12.11
Posted by 영원한 휴가
Vilnius Chronicle2017.12.16 08:00


이곳에 오면 늘 그녀가 '오느라 수고했어' 라고 말해주는 것 같다. 








'Vilnius Chronicle' 카테고리의 다른 글

Vilnius 65_어떤 석양  (2) 2018.01.16
Vilnius 64_겨울 휴가  (4) 2017.12.29
Vilnius 63_소년  (3) 2017.12.17
Vilnius 62_여인  (4) 2017.12.16
Vilnius 61_모두의 크리스마스  (4) 2017.12.11
Vilnius 60_나의 아름다운 놀이터  (3) 2017.11.21
Vilnius 59_주인있는 신발  (2) 2017.11.14
Vilnius 58_맑아진 10월  (2) 2017.10.20
Posted by 영원한 휴가
Vilnius Chronicle2017.12.11 08:00


Vilnius_2017


모두의 겨울, 모두의 크리스마스










'Vilnius Chronicle' 카테고리의 다른 글

Vilnius 64_겨울 휴가  (4) 2017.12.29
Vilnius 63_소년  (3) 2017.12.17
Vilnius 62_여인  (4) 2017.12.16
Vilnius 61_모두의 크리스마스  (4) 2017.12.11
Vilnius 60_나의 아름다운 놀이터  (3) 2017.11.21
Vilnius 59_주인있는 신발  (2) 2017.11.14
Vilnius 58_맑아진 10월  (2) 2017.10.20
Vilnius 57_햇살은 신상  (4) 2017.10.19
Posted by 영원한 휴가
Vilnius Chronicle2017.09.20 08:00



Vilnius_2017



햇살은 또 다시 거리거리 왕관을 씌우겠지. 











'Vilnius Chronicle' 카테고리의 다른 글

Vilnius 57_햇살은 신상  (4) 2017.10.19
Vilnius 56_담쟁이  (3) 2017.10.17
Vilnius 55_발 있는 새  (4) 2017.10.14
Vilnius 54_내일 비가 내리지 않는다면  (2) 2017.09.20
Vilnius 53_Dinner in the sky  (1) 2017.09.08
Vilnius 52_여름의 끝 2  (2) 2017.09.02
Vilnius 51_여름의 끝  (2) 2017.08.26
Vilnius 50_남겨두기  (1) 2017.07.29
Posted by 영원한 휴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