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ffee2017. 1. 9. 00:58



커피도 네잔으로 만들어 버리네.  새해벽두부터 친구에게 아메리카노 쿠폰을 왕창 받았다.  저번에 에스프레소 두 잔 마신 커피베이라는 카페인데 양많은 아메리카노 머그잔 손잡이가 잡기 쉽게 넓어서 좋다. 실내에서는 일회용 용기를 사용하지 않는다고 머그잔에 드려도 괜찮겠냐고 미리 물어와서 좋았다.  여행에서 돌아와서 일주일내내 날씨가 따뜻해서 매일 외출했다. 햇살도 좋고 햇살이 오래 머무는 장소들을 기억해서 찾아갈 수 있어서도 좋았다. 








'Coffe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집에서 커피  (2) 2017.08.23
커피와 도넛  (4) 2017.03.07
고로케  (2) 2017.02.25
햇살은  (5) 2017.01.09
대체된 소리.  (3) 2016.12.20
커피와 텅빈 기차  (2) 2016.12.17
커피와 물 3  (2) 2016.12.13
밤의커피  (3) 2016.12.10
Posted by 영원한 휴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햇살이 커피를 네잔으로 만든다는 표현이 좋아서 나중에 어떤 글이든 쓰다가 생각나면 인용하고 '출처 : 영원한 휴가님'이라고 쓰고파요 :)
    빛이 가득한 가운데 그림자가 스며든 사진 좋아요!!!

    2017.01.09 22: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앗 고마워요ㅋ. 출처를 밝히시지 않더라도 토끼님 글 읽다가 이 표현이 나오면 숨은그림찾기 찾은것 처럼 기분좋을것 같아요.

      2017.01.10 23:03 신고 [ ADDR : EDIT/ DEL ]
    • 좀 바꿔서 한잔의 커피가 두잔이 되었다 등의 아류문장으로 변신할지도 모릅니다 :)

      2017.01.11 22:28 신고 [ ADDR : EDIT/ DEL ]
  2. 이 사진은 내가 독일을 가게 되면 엄청난 영향을 끼친 사진으로 남게 될 거다. 인생커피.

    2017.01.10 10: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