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2019.02.12 07:00


몽타주인가. 미세먼지를 당당히 파헤치고 나온 북악산도 10원짜리 동전의 다보탑보다 작아 보이는 광화문도 합성된 조감도 같다. 한 번의 도움닫기로 북악산 기슭까지 튕겨져 날아갈 수 있을 것 같은 저 트램펄린은 또 무엇인지. 무엇보다도 가장 비현실적으로 느껴지는 것은 내가 저순간 설문지에 이름을 적고 솜사탕을 먹고 있었다는 것이겠으나. 






'Korea'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서울  (2) 2019.03.05
서울의 맑은 날  (1) 2019.02.12
시골집 옆 마당.  (4) 2019.01.30
지나가는길  (1) 2017.07.31
인생부대찌개  (4) 2017.07.30
서울 17_다같이커피  (2) 2017.07.04
서울 16_동네 분식집  (6) 2017.07.01
서울 15_버스밖으로  (2) 2017.06.26
Posted by 영원한 휴가